Tag: 도시 | 신세계 빌리브
Sunday, June 13, 2021
새로움에 살다, 빌리브

도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집에 대한 시선과 생각
보건복지부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반려동물 보유 가구 비율이 2015년 기준 21.8%로 관련 시장 규모는 1조 8000억 원에 달하며, 2020년에는 5조 8000억 원으로 성장하리라 전망하고 있다.
하우스, 에르메스
집이란 우리를 아름다움으로 둘러싸이게 해주는 곳.
북스+코토바노이에
책을 가까이하고, 책에 둘러싸여 지내는 사람의 집은 어떤 모습일까.
도시 하우징의 해법을 둘러싼 말말말
작은 집, 공유 주거 등 ‘대안적 주거 방식’에 대해 서구 미디어 속 개발 전문가와 실제 거주자들의 현실적 속내는 무엇일까.
샌프란시스코 스타시티
집을 바라보는 관점을 달리하면 합리적이면서도 제대로 지은 집에 살 수 있음을 입증하는 주거 시설이 있다.
하우스 오브 토비아스 야콥센
여름 별장에 놀러 가듯 편안하고 즐겁게 디자인 가구를 경험할 수 있는 곳.
칠레의 공공 주택 킨타 몬로이
좋은 입지에 넓은 면적, 기본 설비를 확보한 채 거주자들이 각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직접 완성해가는 공공 주택이 있다.
나카긴 캡슐 타워
오래전부터 이어온 집을 둘러싼 고민과 시도는 현재 진행형이다.
백화점 바이어 여병희, 이소영
신혼집은 서로 다른 두 사람의 취향이 처음으로 합의를 이루는 장소다. 단독주택이라는 취향의 교집합을 찾은 여병희, 이소영 부부는 적당한 부지를 찾아 1년 가까이 돌아다닌 끝에 남편의 부모님이 1980년 구입한 오래된 삼청동 주택에 닻을 내렸다.
남의집 프로젝트 대표 김성용
‘남의집 프로젝트’는 남의 집 거실에서 집주인의 취향을 나누는 커뮤니티 플랫폼이다. 오전 9시에 모여 아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남의집 아침’, 여행지에서 모은 전단지를 공유하는 ‘남의집 찌라시’, 보이차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남의집 보이차’ 등 사소한 주제 아래 3~8명의 손님이 누군가의 거실에 모인다.
커뮤니티 리빙 플랫폼
공유 경제의 시대, 남는 집, 남는 사무실, 남는 자동차 좌석의 진정한 핵심은 ‘공간’이 아닌 ‘커뮤니티’임을 말하는 서비스가 있다.
하우스메이트 매칭 DNA 키트
영국의 거주 매칭 사이트와 스위스의 유전 공학 스타트업은 DNA 검사를 통해 더욱 ‘과학적인’ 하우스메이트 찾기 솔루션을 내놨다.
VILLIV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VILLIV NEWSLETTER
닫기
닫기